HOME > 뉴스 > 청년창업

: 9

: 관리자 : 2월 26일 (월), 오전 12:00

오영주 중기장관 "지역 청년창업 지원 확대 검토"

[기사 바로보기] https://www.yna.co.kr/view/AKR20240226045300030?section=search 

㈜옵토닉스 방문한 오영주 장관
㈜옵토닉스 방문한 오영주 장관

(서울=연합뉴스)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6일 광주에 위치한 ㈜옵토닉스를 방문해 임직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2024.2.26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6일 광주광역시를 방문해 지역의 청년 창업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오 장관은 이날 광주 소재 청년 창업기업 아이와즈에서 청년 창업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열고 "지역 청년 인재들이 창업을 통해 성공적인 삶을 개척하는 동시에 지역의 발전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중기부의 지역 창업 지원을 더욱 확대하는 방향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역 창업·벤처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지역혁신벤처펀드를 6천억원 규모로 조성하고 충청, 호남, 동남 등 현재 3개인 지역 엔젤투자허브 확대 및 중기부 창업 지원 사업의 지자체 연계 강화 등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오 장관은 이어 광주 북구 소재 청년 일자리 및 직원복지 우수기업 옵토닉스를 찾아 "청년 인재들이 지방에서도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관련 부처와 협력해 중소기업 장기재직자 대상 주택 우선 공급, 중소기업 직장어린이집 비용 지원 등 근로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옵토닉스는 광학렌즈 전문기업으로 직원 161명 중 101명이 청년 직원이며 그간 장기근속자 포상 및 각종 경조사 지원 등에 힘쓰는 동시에 직원 교육비 전액 지원, 사이버연수원 운영, 도서 구입비 지원 등에 나섰다.

kaka@yna.co.kr

첨부파일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