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보센터 > 지자체 소식

: 199

: 관리자 : 4월 12일 (화), 오전 12:00

'축산농가 악취 없앤다'…경기도, 전문 컨설팅 지원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는 올해부터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악취 저감을 위한 전문 컨설팅 지원사업을 한다고 12일 밝혔다.

경기도청사
경기도청사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도는 이 사업에 올해 4억3천여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경기지역은 가속화하는 도시 개발과 귀농·귀촌 인구 증가로 축산 악취 민원이 2018년 1천729건에서 2020년 3천17건으로 늘어난 바 있다.

경기도는 악취 민원이 많은 축산농가나 축분 비료공장을 대상으로 전문가를 파견해 악취 원인을 분석한 뒤 개선방안을 제시할 방침이다.

경기도는 이 사업 외에도 올해 350억원을 들여 축산 환경 개선, 축산 악취 저감 시설 설치 등의 사업을 벌인다.

김영수 경기도 축산정책과장은 "축산과 지역 주민이 상생하기 위해서는 악취 문제 해결이 중요하다"며 "축산농가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기에는 한계가 있는 만큼 이번 사업이 새로운 해법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wyshik@yna.co.kr

첨부파일
목록으로